글로벌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하단메뉴 가기
#성동에 살아요-성동사랑 캠페인 성동사랑 캠페인#성동에 살아요성동사랑 캠페인#성동에 살아요
전체메뉴 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화면출력

> 소통/참여 > 구정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성동구 보건소, 어린이집 종사자 잠복결핵 감염 검진
제목 성동구 보건소, 어린이집 종사자 잠복결핵 감염 검진
담당부서 공보담당관
등록일 2018-07-12 09:11:25 조회수 120
첨부파일
내용
성동구 보건소, 어린이집 종사자 잠복결핵감염 검진
▸오는 17일과 18일 어린이집 종사자 400명 대상 검진 실시
▸잠복결핵 발견 시 조기치료로 결핵 발병 90%까지 예방 가능

 
성동구(구청장 정원오) 보건소는 오는 7월 17일과 18일 이틀에 걸쳐 5층 보건교육실에서 지역 내 어린이집 종사자를 대상으로 잠복결핵감염 검진을 실시한다.
 
이번 검진은 지난해 결핵예방법 개정으로 의료기관, 학교, 유치원, 사회복지시설 등 집단시설 종사자에 대한 잠복결핵 검진이 의무화됨에 따라 지역 내 어린이집 보육교사 400여명을 대상으로 시행하게 된다.

잠복결핵은 결핵균이 몸에 들어왔지만 균의 증식이 일어나지 않아 결핵 증상이 나타나지 않은 상태를 말한다. 결핵균이 외부로 배출되지 않아 다른 사람에게 전파되지 않지만 결핵균 감염자의 10%가 평생에 걸쳐 결핵으로 발병할 수 있어 치료가 필요하다. 검진 결과 양성 반응이 나타나더라도 흉부 X선 정밀검사와 치료를 통해 결핵 발병을 90%까지 예방할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잠복결핵검진은 발병 전 단계에서 결핵을 발견하고 치료해 결핵발병을 근원적으로 예방할 수 있다.”며, “결핵은 우리 인체의 면역력이 약해지면 감염되므로 평소 균형 있는 영양섭취와 꾸준한 운동을 유지하고, 2주 이상 기침이 이어질 경우 반드시 결핵검진을 받을 것”을 당부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성동구 보건소 질병예방과(☎02-2286-7038) 또는 감염관리실(☎02-2286-7044)로 문의하면 된다.
 
목록
이전, 다음글
이전글 성동구, 2018 스마트시티 서비스경진대회 대상
다음글 어르신 포용도시 성동, 협치로 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