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조회수 268 작성일 2021.02.03
성동구, 소상공인 살리는 성동사랑상품권 10% 할인 발행
성동구, 소상공인 살리는 성동사랑상품권 10% 할인 발행
▸이달 3일부터 소비자는 10% 할인된 금액으로 1인당 최대 70만원 구매
▸스마트폰 제로페이 모바일로 10만·5만·1만·5천원권 4종류 선택 구입
▸전통시장, 학원, 음식점, 병원, 약국 등 지역 내 9,000여개 가맹점 사용
▸올해 290억 중 상반기 150억 규모 발행으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이달 3일부터 성동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고 밝혔다. 소비자는 10% 할인된 금액으로 모바일 형태로 월 최대 1인당 월 70만원으로 구입할 수 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소상공인의 매출증대를 위해 발행되는 성동사랑상품권은 지난 해 8,800개소의 가맹점에 사용되었다. 올해는 상반기 150억 규모로 발행되며 가맹점도 작년보다 200곳 증가하였다.

성동사랑상품권은 전통시장, 학원, 음식점, 병원, 약국, 미용실 등 지역 내 9,000여 개의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다만, 향락 및 유흥업종에서는 사용이 제한되며 소상공인 매출 증대라는 상품권 도입 취지를 감안하여 대규모·준 대규모 점포, 연매출액이 10억원 초과하는 일반교과·외국어 등 입시학원, 대기업 계열 영화관, 대기업·중견기업에서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직영점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사용방법은 스마트폰에 제로페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비플제로페이, 체크페이, 페이코, 농협올원뱅크 등)을 내려 받은 뒤 인증 및 상품권 구매대금 결제계좌 연결(등록)을 하면 성동사랑상품권 구매가 가능하며 모바일 형태로 10만원권, 5만원권, 1만원권, 5천원권의 4종류를 선택하여 사용할 수 있다.

사용하지 않은 상품권은 구매 후 7일 이내 환불 신청 시 전액 환불되며 상품권 액면가의 60% 이상을 사용한 경우 잔액을 돌려받을 수 있다.

구는 작년 대비 170억에서 올해 290억으로 70.5%P 증가하여 예산을 대폭 확보하고 지난 해 7월 관련 법률이 제정된 이후 올해 상반기에 ‘서울특별시 성동사랑상품권의 발행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도 제정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성동사랑상품권을 자주 이용하는 양○○씨는 “10%나 할인된 금액으로 자주 이용하는 상점에서 물건을 구매할 수 있어 매우 만족한다”며 “이용하면서 지역 내 소상공인들을 도울 수 있다니 주변에 널리 홍보하고 싶다”고 말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성동사랑상품권 사용은 지역 내 소비증가는 물론 자금이 지역 내에서 융통하게 되어 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소득 증가 효과를 크게 할 수 있다”며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 수 있는 현명한 소비로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모든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 최종수정일 2020.06.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