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조회수 130 작성일 2021.02.16
성동구, 용답동‘든든 한 끼 누리소’주민들의 기부 손길 이어져
성동구, 용답동‘든든 한 끼 누리소’주민들의 기부 손길 이어져
▸생계 곤란한 위기가구의 먹거리 지원 위한 ‘든든 한 끼 누리소’ 9일 동안 450명 수혜
▸용답상가시장번영회, 용답동주민자치회 기부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자발적인 봉사로 이루어져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 용답동 주민센터에서는 2월 한 달 간 생계가 어려운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든든 한 끼 누리소”를 운영하고 있다.
“든든 한 끼 누리소”는 코로나19와 한파에 갑작스럽게 생계 곤란을 겪는 성동구 주민들이 자유롭게 먹거리를 가져갈 수 있도록 하는 나눔 캠페인이다.

구는 지역 내 17개 동 주민센터 중 복지수요가 높은 5개동(행당1동, 금호2ㆍ3가동, 성수2가1동, 송정동, 용답동)을 우선 선정하여 동 주민센터 앞에 ‘든든 한 끼 누리소’를 설치하고 주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달부터 시작된 ‘든든 한 끼 누리소’를 통해 용답동에서는 9일 동안 450명이 나눔 수혜를 받아 코로나19와 한파 속에서 갑작스럽게 생계에 곤란을 겪는 지역 주민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

‘든든 한 끼 누리소’의 원활한 운영을 위하여 지역 단체도 적극 동참했다.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질서정연한 기부 나눔을 위해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이 적극 지원에 나섰다. 또한 민간에서는 적극 기부에 나섰다. 지역 주민들과 단체에서 조금씩 자발적으로 기부한 것 이외에 용답동주민자치회(회장 김학규)에서는 1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용답상가시장번영회(회장 김병옥)에서도 200만원 상당의 먹거리와 손소독제 등 물품을 기부하였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추운 겨울 소외된 이웃들에게 관심을 갖고 나눔을 실천해 주신데 대해 적극 기부해 주신 단체와 지역 주민들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생계 위기로 긴급하게 도움이 필요한 소외된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 최종수정일 2020.06.05